제19회 2·28민주운동 글짓기 공모 수상작-은상(산문)
2.28 학생들의 민주화 운동
대구비봉초등학교 6학년 최우성
어릴 때 책을 읽으며 2.28 운동이란 것이 있었구나 하며 그냥 넘어갔던 것이 6학년이 되어서 좀 더 궁금해 져서 2.28 민주화 운동에 대해서 알아보고 글을 쓴다. 이 글을 쓰면서 2.28 민주화 운동에 대해서 조사하였고 자세히 알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
2.28 민주운동은 우리나라의 최초의 민주화 운동이다. 이 운동으로 인하여 3.15 마산시민항쟁과 4.19혁명까지 일어난다. 이 점에서부터 이 사건은 엄청난 사건이란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이승만 정부는 전에 있었던 여러 사건들을 계기로 엄청난 정치적 권력을 가지고 있었다. 이 상태에서 대통령 선거와 부통령 선거에서 대통령에는 이승만, 부통령에는 이기붕을 당선시키려고 불법적인 일을 많이 하였다. 이런 불법적인 일을 해서라도 대통령직과 정치적 권력을 얻고 싶었을까?
시간이 흐르고 이승만의 대통령 당선은 확신되었지만 부통령 후보인 이기붕은 현직 부통령인 장면과 선거에서 당선되는 것은 확실하지 않았었다. 이 상태에서 2월 28일 대구에서 열리는 장면의 유세에 전국의 관심을 받았다. 이런 상황에서 이승만 정부와 장면은 각각 무슨 생각일지 참 궁금하다. 긴장되었을까? 아니면 전혀 그러지 않았을까?
이승만 정권은 사람들이 장면의 유세장으로 못 나가도록 지시하였다. 특히 대구의 학생들이 유세장으로 나가지 못하도록 여러 핑계를 대며 일요일에 등교하라는 지시를 하였다. 역시나 다를까, 이승만 정부가 가만있지는 않았다. 정말 비겁하고 더러운 짓이었다.
결국 대구 경북고의 약 800여명의 학생들이 시위를 나가였다. 이 시위가 바로 2.28 민주운동이다.
이 소식은 곧 다른 지역에도 퍼져 학생 시위가 전국적으로 일어나게 되었다. 우리나라의 단합력이 엄청난 것 같다.
시민들의 시위에도 불구하고 투표날에는 곳곳에서 부정투표가 일어났다. 결국 이승만과 이기붕은 유효 투표수로 재선에 성공한다. 시위를 하는 것을 보고도 당연하다는 듯 부정투표를 하는 것은 대체 무슨 생각인지 참 궁금하다.
그러다가 마산에서는 사전투표가 된 투표함이 발견되었다. 이것을 본 시민들의 시위에 나섰다. 이것이 바로 3.15마산의거이다. 이 마산에서 일어난 사건은 4.19혁명으로 치닫게 된다. 당시 이승만 독재 정권은 무력으로 시민들을 탄압하였지만, 서울 시내를 가득 채운 시민들의 분노 앞에 결국 하야를 선언하며 정권에서 물러나게 된다. 사건 하나가 이어지고 이어져서 결국은 끝을 맞이했다. 이 부분이 정말 속 시원하게 뻥 뚫리는 기분이다.
학생들의 희생으로 우리들은 민주주의라는 삶을 살 수 있었고 대한민국이 발전할 수 있었던 것 같다. 경찰에게 연행되어 모진 고통을 당해도 일어서서 시위와 데모를 해 주신 고등학생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과 대단하다는 말을 해주고 싶다. 또한 대한민국 최초의 민주화 운동이라는 점도 대단한 것 같다. 이승만 정부의 부정한 선거와 엉뚱한 지시에 대한 시위와 데모를 하지 않았더라면 지금의 대한민국은 독재정권이 되어 있을지도 모른다. 이전부터 시위를 하시며 힘들게 살아온 인생을 시위를 통하여 말한 것은 정말 대단하다고 생각한다. 시위와 데모로 희생하시면서 힘들게 만드신 대한민국과 고등학생 분들의 뜻을 이어 열심히 살아야겠다. 다시 한번 시위에 참여한 고등학생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앞으로는 이런 끔찍한 일이 일어나지 않고 평화롭게 흘러갔으면 좋겠다. 또한 대한민국에 이런 자랑스러운 분들이 많았으면 좋겠다. 나도 이런 분들을 본받아 훌륭한 사람이 되겠다.